파일럿 호평받은 MBC '심야괴담회' 다음달 정규편성

MBC TV는 지난달 파일럿으로 선보인 괴담 토크쇼 '심야괴담회'가 다음 달 중 정규 편성된다고 8일 밝혔다.

'심야괴담회'는 한동안 TV에서 볼 수 없었던 납량 프로그램으로 방영 전후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 몰이를 하는 데 성공했다.

특히 김숙이 '모텔에서 들리던 소리' 일화에서 귀신의 박수를 재연한 클립 영상은 19만뷰를 돌파하는 등 온라인에서 인기를 끌었다.

제작진은 다음 달 정규 방송을 앞두고 공식 홈페이지(https://program.imbc.com/Report/horror)에서 전 국민을 대상으로 '어둑시니'(랜선 방청객)와 괴담을 공모한다.

할머니가 들려준 신비로운 이야기, 군대·학교·여행지에서 겪은 무서운 사건 등 각종 다양하고 괴이한 이야기를 공모해 선정된 사람에게는 상금 44만 4천444원을 준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