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팀, 직계가족과 결혼예배로 결혼식 마쳐
"힘들 때에도 곁을 지켜준 인연과 결혼"
팀 결혼 / 사진 = 팀 SNS

팀 결혼 / 사진 = 팀 SNS

가수 팀이 결혼 소식을 직접 알렸다.

팀은 5일 오후 11시 직계가족과 결혼예배를 통해 예비신부와 부부의 연을 맺었다.

팀은 이날 자신의 SNS에 직접 결혼 소식을 알리며 "개인적으로 사랑이라는 것을 새롭게 깨닫는 여정동안, 행복할 때 뿐만 아니라 어렵고 힘들 때에도 제 곁을 지켜준, 또 그로 인해 사랑을 다시 새롭게 고백할 수 있게 해 준 사람과 오늘 결혼한다"고 전했다.

지난해 6월 계획했던 결혼식은 코로나19 여파로 꽤 오랜시간 연기됐다. 팀은 "개인적으로는 우선 순위를 재정비 하는 시간들이었다. 어려운 시간들이었지만 결혼 또한 깊게 생각할 수 있는 좋은 계기였다"고 긍정적 생각을 내비쳤다.

이어 "사랑하는 모두와 함께 결혼식을 올리면 좋았겠지만, 지금 같은 상황에 제일 중요한 건 하나님 앞에서 약속하고 함께 삶을 시작하는게 의미가 있다고 믿는다. 그래서 오늘 밤 11시 직계가족들만 모시고 결혼예배를 드리기로 했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팀은 "언젠가 코로나가 종식돼 온 가족과 친구들이 모여 행복하게 먹고 웃으며 다 같이 기념할 수 있는 그 날이 오면 좋겠다. 오늘의 새로운 시작은 여러분들의 사랑과 응원없이는 할 수 없었단 것을 고백하며 정말 감사드린다"고 인사했다.

한편, 미국 펜실베니아주 필라델피아에서 태어난 재미동포 가수 팀은 2003년 발표한 '사랑합니다'로 큰 사랑을 받았다. 지난 2018년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 시즌2'에 출연해 오랜만에 근황을 전하기도 했다.
▼ 이하 팀 결혼 소식 글 전문
안녕하세요. 정말 오랜만에 인사드립니다.

코로나로 인해 다들 많이 힘드실텐데 잘 지내고 계신지 궁금합니다. 오랜만에 이렇게 글을 쓰는 이유는 여러분들께 저의 진심을 담은 한 소식을 전해드리려 합니다.

개인적으로 사랑이라는 것을 새롭게 깨닫는 여정동안, 행복할 때 뿐만 아니라 어렵고 힘들 때에도 제 곁을 지켜준, 또 그로 인해 사랑을 다시 새롭게 고백할 수 있게 해 준 사람과 오늘 결혼합니다.

사실 작년 6월에 계획되어있던 결혼식이 있었지만 코로나로 인해 계속 미뤄지게 되면서 개인적으로는 우선 순위를 재정비 하는 시간들이었습니다. 어려운 시간들이었지만 결혼 또한 깊게 생각할 수 있는 좋은 계기였습니다.

물론 사랑하는 모두와 함께 결혼식을 올리면 좋았겠지만, 지금 같은 상황에 제일 중요한 건 하나님 앞에서 약속하고 함께 삶을 시작하는게 의미가 있다고 믿습니다!

그래서 오늘 밤 11시 직계가족들만 모시고 결혼예배를 드리기로 했습니다. 소수의 가족들만 참여하고 못 오는 가족분들은 영상을 통해서 참여하려 합니다.

언젠가 코로나가 종식되어 온 가족과 친구들이 모여 행복하게 먹고 웃으며 다 같이 기념할 수 있는 그 날이 오면 좋겠습니다. 오늘의 새로운 시작은 여러분들의 사랑과 응원없이는 할 수 없었단 것을 고백하며 정말 감사드립니다.

진심으로 사랑합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