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해진, 키이스트와 전속계약

배우 유해진이 5일 키이스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키이스트는 "국내 최고의 연기파 배우 유해진과 함께하게 돼 영광"이라며 "체계화된 시스템 안에서 안정적인 작품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물심양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유해진은 영화 '블랙잭'(1997)'으로 데뷔한 이래 '왕의 남자'와 '타짜', '전우치', '이끼', '극비수사', '럭키', '공조', '택시운전사' 등 여러 작품에서 연기파 배우로 입지를 다졌다.

아울러 나영석 PD와 tvN 예능 '삼시세끼' 시리즈와 '스페인 하숙'으로 호흡을 맞추며 예능을 통해서도 활약했다.

이날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될 영화 '승리호', 그리고 현빈과 또 한 번 호흡을 맞춘 '공조2'로도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키이스트에는 김서형, 강한나, 고아성, 김의성, 지수, 이동휘 등도 소속돼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