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 온'(사진=방송 화면 캡처)

'런 온'(사진=방송 화면 캡처)


'런 온'의 수영이 강태오와 밤을 보냈다.

28일 오후 방송된 JTBC 수목드라마 '런 온'에는 서단아(수영 분)가 이영화(강태오 분)의 고향을 찾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서단아는 오미주(신세경 분)을 데리고 이영화 앞에 나타났다. 이영화는 아빠가 운영하시는 양봉장에서 일을 돕고 있었다.

이후 서단아와 단둘이 있게 된 이영화는 "나대서 죄송했습니다. 진짜 생일 언제에요? 그날 제대로 이벤트 할게요"라고 입을 뗐다. 서단아는 "진짜 생일 멀었는데"라며 먼저 걸어갔고 이영화는 "멀어도 돼요. 어차피 시간 지나면 가까워질 거니까. 대표님도 이렇게 가까워졌잖아"라며 심쿵 멘트를 날렸다.

이에 서단아는 이영화에게 "나 오늘 어디서 자면 돼?"라며 이영화를 설레게 했다. 이에 서단아는 "사전 조사할 시간이 없었어. 학생이 좀 잡아줄래?"라고 했고 두 사람은 달콤한 하룻밤을 보냈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