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27일 신곡 'Celebrity' 발표
주요 음원차트 1위 석권
'음원강자' 타이틀 공고히
아이유 'Celebrity' /사진=EDAM엔터테인먼트 제공

아이유 'Celebrity' /사진=EDAM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아이유가 신곡 '셀러브리티(Celebrity)' 발매와 동시에 음원차트 1위를 석권하며 '음원 강자' 수식어를 입증했다.

지난 27일 공개된 아이유 신곡 'Celebrity'는 발매되자마자 지니 뮤직, 벅스 등 주요 음원차트 1위는 물론, 최근 개편된 멜론 24Hits 차트에 단시간 내 진입, 아이유의 저력을 또다시 체감케 했다. 28일 오전 8시 기준 여전히 음원차트에서 1위를 차지하고 있다.

더불어 이번 신곡은 아이튠즈 송 차트 6개국에서도 1위를 기록하면서 해외 팬들의 뜨거운 인기도 실감하게 했다.

아이유의 이번 신곡 'Celebrity'는 지난해 5월 디지털 싱글 '에잇' 발매 이후 8개월 여 만에 선보인 신곡이다. 특히 화려하고 컬러풀한 색감을 활용한 다양한 스타일링의 콘셉 티저를 선보이며 음원 발매 전부터 큰 화제를 모았다.

'Celebrity'는 트로피컬 하우스가 가미된 일렉트로닉 팝 장르로, 기존 아이유의 음악에서 찾아볼 수 없었던 신디사이저 사운드와 오토튠으로 구성된 훅이 경쾌한 느낌을 선사해 듣는 이들의 귀를 사로잡았다. 또한, 히트곡 메이커로 유명한 라이언전과 그의 크루인 클로이 라티머(Chloe Latimer)가 작곡했으며 아이유가 함께 참여해 곡 퀄리티를 높였다.

신곡 발매와 동시에 공개된 이번 뮤직비디오는 지난 디지털 싱글 '삐삐'에서 감각적인 영상으로 아이유와 좋은 호흡을 보여준 VM 프로젝트가 연출을 맡았다. 뿐만 아니라, 이번 앨범 아트워크에는 아이유가 왼손으로 직접 쓴 'Celebrity' 손글씨가 담겨있어 특별함을 더했다.

아이유는 'Celebrity'에 대해 "듣는 이들에게 공감과 위로가 될 수 있도록 어느 때보다 공들여 작업했다"고 전했다.

한편, 아이유는 현재 2017년 정규 4집 '팔레트' 이후 4년 만에 정규 5집 앨범을 준비 중이다.

김수영 기자 swimkim@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