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사진=Label SJ)

슈퍼주니어 (사진=Label SJ)



슈퍼주니어가 일본에서 지난 2013년 발표한 ‘Hero’ 이후, 약 8년만에 새로운 정규 앨범을 발매한다.

오늘(27일) 발매되는 슈퍼주니어의 정규 앨범 ‘Star’에는 2013년 일본에서 발매한 다섯 번째 싱글 ‘Blue World’ 이래 현재까지 다채로운 장르의 히트곡들이 수록돼 현지 팬들 사이 뜨거운 반응이 예상된다.

이번 앨범에는 ‘MAMACITA’, ‘Devil’, ‘Black Suit’ 등 히트곡 일본어 버전과 ‘On and On’, ‘Wow! Wow!! Wow!!!’ 등 일본 오리지널 트랙이 담겨 슈퍼주니어의 폭 넓은 음악 스펙트럼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단체 곡을 포함해, 슈퍼주니어-D&E, 슈퍼주니어-K.R.Y., 이특, 예성, 려욱, 규현의 노래까지 유닛과 솔로 곡도 알차게 담겼다.

그중 새 앨범에 수록된 신곡 ‘Star’은 디스코를 기반으로 한 업 템포 댄스 곡으로, 신나는 비트와 장난스러운 멜로디가 돋보이는 노래다. 가사에는 ‘새로운 별을 향해 떠나는 즐거운 모험의 시작’이란 내용을 녹여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보인다.

앞서 슈퍼주니어는 일본 최대 규모의 공연장인 도쿄돔에서 독보적 공연 브랜드인 ‘슈퍼쇼’를 다수 개최하고, 전국 투어, 오리지널 앨범 발매 등 일본에서 꾸준한 활동을 이어왔다.

한편 신곡 ‘Star’를 비롯, 총 30 트랙이 수록된 새 앨범의 전곡 음원은 금일(27일) 낮 12시부터 국내외 음악 사이트에서도 감상 가능하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