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남의 광장'(사진=방송 화면 캡처)

'맛남의 광장'(사진=방송 화면 캡처)


과메기 마니아 이지아에게 백종원이 참기름 팁을 전수했다.

21일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에서는 포항 과메기를 맛보는 멤버들의 취향이 드러났다.

이날 백종원은 심야식당 메뉴로 과메기를 한 상 차렸다. 그는 먼저 이지아에게 “과메기 선호하냐”고 물었다. 이에 이지아는 “저는 중상”이라고 답했다. 양세형은 “선호 까지는 아니고 중”이라고 말했고 김동준은 “있으면 먹는”이라고 설명했다. 유병재는 “저는 몇 번 먹어봤는데 다시 안 찾게 됐다”고 말했고, 김희철도 고개를 저으며 그다지 선호하지 않음을 드러냈다.

백종원은 “자기 입에 맞춰서 먹는 법을 아는 게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백종원은 과메기와 함께 먹을 다양한 쌈채소와 해초를 준비했고, 초고추장에는 마늘과 참기름을 넣었다.

이지아는 과메기와 김, 다시마, 미나리를 싸먹었고 백종원은 “김만 빼봐라”고 조언했다. 이지아는 “보통 김을 싸먹지 않냐”고 의아해하며 김을 뺀 쌈을 먹고 “이게 더 맛있다”고 놀랐다. 또 이지아는 “참기름도 신의 한 수 같다”며 초고추장에 들어간 참기름도 호평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