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의 남자'(사진=방송 화면 캡처)

'비밀의 남자'(사진=방송 화면 캡처)


'비밀의 남자' 이일화가 이졍용을 보고 실신했다.

1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비밀의 남자'에서 차우석(홍일권 분)은 첫사랑 윤수희(전 서지숙, 이일화 분)를 겨우 상봉했다. 하지만 윤수희는 바로 실신했다.

이후 차우석 아내 주화연(김희정 분)은 비서 구천수(이정용 분)에게 "그 이가 서지숙을 찾아가지 못하게 막아라"라고 지시했지만, 비서는 섣불리 나서면 더 의심을 살 수 있다며 만류했다.

이에 차우석은 윤수희를 떠올리며 "분명히 지숙이가 맞아. 근데 왜 날 못 알아보는 거지?"라고 생각했다. 구천수는 차우석과 병원에 동행했고 윤수희는 구천수를 보자마자 경악했다. 차우석은 이 상황을 모른 채 "나 기억 안 나? 나 차우석이야"라고 말했지만, 윤수희는 가까이 오지 말라며 두려움에 떨었다. 결국 서지숙은 다시 실신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