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 온'(사진=방송 화면 캡처)

'런 온'의 신세경과 임시완이 연애를 시작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JTBC 수목드라마 '런 온'에는 오미주(신세경 분)가 기선겸(임시완 분)에게 고백을 망설이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서울에 올라온 오미주는 기선겸을 계속 신경쓰여했다. 같이 사는 언니 박매이(이봉련 분)에게 오미주는 연애상담을 하며 "내 감정도 단어 하나 정리도 안 되는데 관계가 끝날 게 무서워서 현상 유지만 하고 있어"라며 안절부절해했다. 이에, 박매이는 "꿀 핑계로 만나. 가만 있으면 아무일도 안 일어나"라며 오미주에게 용기를 줬다.

오미주는 기선겸을 만났다. 기선겸은 "멀어질까봐 걱정했던 것 같아요. 오미주씨 마음이 궁금했어요. 나처럼 손 잡고 싶고 입 맞추고 싶고 그런거. 그럼 나 계속해도 돼요? 좋아하는 거"라며 조심스레 자신의 마음을 고백했다. 이에, 오미주는 "이게 답이 될런가"라며 기선겸에 뽀뽀로 화답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