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현-차승원, 리메이크 드라마 '그날 밤'서 호흡(종합)

배우 김수현과 차승원이 형사사법제도를 소재로 한 장르극 '그날 밤'에서 호흡을 맞춘다.

김수현 소속사 골드메달리스트와 차승원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김수현과 차승원이 올해 형사사법제도를 소재로 한 장르극 '그날 밤'에 출연한다고 5일 예고했다.

영국 BBC에서 방송된 '크리미널 저스티스'(Criminal Justice)를 한국 정서에 맞춰 리메이크할 이 작품은 한 여인의 살인 사건을 둘러싼 두 남자의 치열한 이야기를 그린다.

김수현은 성실하고 평범한 대학생 김현수 역을 맡아 하룻밤의 실수로 살인 사건의 용의자가 된 삶을 연기한다.

이기적이고 무자비한 세상 속에서 살아남기 위해 악을 쓰는 인물이다.

김수현-차승원, 리메이크 드라마 '그날 밤'서 호흡(종합)

차승원은 살인 용의자에게 유일하게 도움의 손길을 내미는 변호사 신중한 역을 맡았다.

김현수를 만나며 사법 제도의 부조리함과 마주하며 변화해 가는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제작은 초록뱀미디어와 '열혈사제'의 이명우 PD가 설립한 더스튜디오엠, 골드메달리스트가 공동으로 한다.

연출은 이 PD가, 집필은 '무사 백동수' 등의 권순규 작가가 맡는다.

상반기 촬영에 돌입하며 하반기 방송할 예정이다.

방송사는 미정.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