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케스트라 단원 지인 코로나19 확진
지난 27일 공연 취소
김준수 및 현장 스태프 검사 진행
김준수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 제공

김준수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김준수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음성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28일 "김준수가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이 나왔다"고 밝혔다.

앞서 김준수는 '2020 XIA 발라드 & 뮤지컬 콘서트 위드 오케스트라'에 참여한 오케스트라 단원의 지인이 지난 27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검사를 진행했다.

김준수는 물론 오케스트라와 영상 스태프 등 지난 26일 현장에 있었던 스태프들이 선제적 차원에서 모두 검사를 받았으며, 27일 예정되어 있던 공연은 취소됐다.

한편 '2020 XIA 발라드&뮤지컬 위드 오케스트라'는 가수 겸 뮤지컬 배우 김준수의 매력을 담은 시그니처 연말 콘서트로, 올해는 코로나19의 확산세에 온라인으로 열렸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