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선우(사진=방송화면캡처)

박선우(사진=방송화면캡처)


배우 박선우가 MBC ‘놀면 뭐하니’에 출연해 관심을 모았다.

박선우는 26일 방송된 ‘놀면 뭐하니’의 ‘겨울 노래 구출 작전’에 출연해 ‘하얀 겨울’을 부르며 추억을 소환했다.

‘Mr.2 (미스터 투)’로 데뷔한 박선우는 지금까지도 사랑받고 있는 데뷔 곡 ‘하얀 겨울’을 열창했다. 녹슬지 않은 노래실력과 감미로운 목소리로 함께한 출연자들은 물론 시청자들에게도 따뜻함을 선사했다.

박선우는 이날 소속사 미스틱스토리를 통해 “배우 활동을 하다 보니 뮤지컬 공연이 아니면 노래 할 기회가 많이 없어 긴장을 조금 했지만 오랜만에 느껴보는 설렘이 정말 좋았다”며 소감을 전했다.

또한 “’하얀 겨울’이 나온 지 벌써 28년이 됐는데, 매년 겨울이 되면 잊지 않고 찾아주고 그리워해 주시는 분들을 보면 형용할 수 없는 고마움과 놀라움을 느낀다. 진심으로 감사한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끝으로 “‘놀면 뭐하니?’ 덕분에 옛 추억을 떠올리며 과거로 되돌아 간 듯 행복한 시간이었다. 보시는 분들도 행복하셨기를 바란다. 앞으로 배우 박선우도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박선우는 출중한 노래실력과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드라마 ‘하이에나’, ‘플레이어’, ‘불야성’, 뮤지컬 ‘메디슨 카운티의 다리’ 등 다양한 장르를 섭렵하며 카리스마와 무게감 있는 연기력을 보여주고 있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