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탑방의 문제아들'(사진=방송 화면 캡처)

'옥탑방의 문제아들'(사진=방송 화면 캡처)


배우 오현경이 가상남친이였던 탁재훈을 언급했다.

22일 방송된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는 크리스마스 특집으로 배우 김수로와 오현경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MC들은 최근 가상 연애로 화제가 된 오현경에게 탁재훈과의 관계를 물었다. 이에 오현경은 "젊은 친구들과 달리 힘들다. 애들도 있고 그게 쉽지 않다. 그러나 열린 결말이다"라고 말해 호기심을 자아냈다.

한편 송은이는 오현경이 SNS에 올린 사랑글에 대해 "왜 SNS에 그런 뜬금없는 이야기 올렸냐"라고 궁금해했다.

이에 오현경은 "평소 내 마인드다. 일하는 것만 생각하고 살았다. 이런 감정이 오면 푹 빠질 거 같아서 장난스럽게 (사랑은) 다음 생에 멋있는 모습으로 오라고 했을 뿐이다"라며 "재훈오빠한테 혼났다"라고 답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