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진♥' 류이서 성형설부터 루머까지 "억울해"

전진도 놀란 아내 류이서의 충격적인 반전 과거가 공개된다.

21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 전진, 류이서 부부는 류이서의 ‘20년 지기’ 고등학교 친구들과 만났다. 친구들은 류이서가 전진을 남자친구라고 처음 소개했던 날을 떠올리며 첫 만남 속 비하인드스토리를 공개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또한, 친구들은 단아한 이미지의 류이서에게 "충격적인 반전 과거"가 있다고 폭로하기 시작했다. 류이서는 친구들의 갑작스러운 폭로에 당황했고, 전진은 난생처음 듣는 아내의 반전 모습에 경악하며 폭풍 질문을 쏟아냈다. 이를 지켜보던 MC들은 “이런 얘기 불안한데 괜찮냐?”라며 초조해했다고.

이어 류이서는 자신을 둘러싼 의혹들에 대해 처음으로 입을 열었다. 항간에 성형설과 개명한 이유에 대한 추측성 글이 난무했던 류이서. 결국 류이서는 떠도는 소문에 대해 "억울한 부분이 있다"라며 직접 사실을 밝혔다. 전진도 류이서를 향한 악플에 대해 “아내가 그동안 스트레스를 많이 받았다”며 안타까워했는데. 과연 아내 류이서를 둘러싼 소문의 진실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전진,류이서 부부는 그동안 하지 못했던 이야기를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평소 속마음을 잘 얘기하지 않던 류이서가 처음으로 전진에게 자신의 이야기를 하기 시작했다. 어렵게 이야기를 꺼낸 류이서는 "마음속 한이 된 사람이 있다"고 얘기하며 눈물을 보였고, 처음 듣는 류이서의 이야기에 전진은 함께 마음 아파했다는 전언이다. 21일 11시 15분 방송.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