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새해전야' 개봉 연기 /사진=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영화 '새해전야' 개봉 연기 /사진=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홍지영 감독의 신작 '새해전야'가 코로나19 확산세로 개봉 연기를 결정했다.

18일 '새해전야' 배급사인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측은 "12월 30일 개봉 예정이었던 영화 '새해전야'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 추가 확산과 이에 따른 피해 방지를 위해 개봉 일정을 연기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 결정에 따라 오는 22일 예정됐던 언론배급 시사회와 다음날 계획된 이연희, 유태오 온라인 인터뷰까지 모두 취소됐다.

관계자는 "고심 끝에 내린 결정인만큼 개봉을 기다려 주신 분들의 너른 양해를 부탁드린다"라며 "아직까지 개봉 일정에 대한 계획은 나오지 않은 상태"라고 설명했다.

영화 '새해전야'는 새해를 일주일 앞두고 더 행복해지고 싶은 네 커플의 두려움과 설렘 가득한 이야기다. 작품에는 김강우, 유인나, 유연석, 이연희, 이동휘, 천두링, 염혜란, 최수영, 유태오까지 매력적인 배우들이 대거 출연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