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언, '나 혼자 산다' 하차 결정
"연기자로서 더 충실한 시간 가지려"
박나래·전현무 등 아쉬움+응원 담긴 댓글 남겨
이시언, '나 혼자 산다' 하차 결정 /사진=한경DB

이시언, '나 혼자 산다' 하차 결정 /사진=한경DB

배우 이시언이 '나 혼자 산다'에서 5년 만에 하차한다. SNS로 직접 소식을 전한 그에게 박나래, 전현무 등이 아쉬움과 응원이 담긴 댓글을 남겼다.

이시언은 9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5년여 간 함께 했던 '나 혼자 산다'를 올해를 마지막으로 떠나려고 한다"고 밝혔다.

하차를 결정한 이유는 배우 활동에 더 전념하기 위함이라고. 이시언은 "제작진과 긴 상의 끝에 연기자로서 조금 더 충실할 수 있는 시간을 가지길 바라는 마음을 전달드렸고, 많은 고민끝에 함께 이 같은 결정을 내리게 됐다"고 전했다.

그는 "'나 혼자 산다'는 평생 잊지 못할 소중한 추억들로 가득하다. 언제나 큰 지지로 믿음을 보여줬던 제작진 분들과 오랜시간 동고동락하며 소중함을 알려준 멤버들 덕분에 정말 행복한 시간을 보낼 수 있었던 것 같다"며 프로그램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큰 사랑을 준 시청자들을 향한 감사 인사도 잊지 않았다.
박나래, 전현무 /사진=한경DB

박나래, 전현무 /사진=한경DB

이시언의 '나 혼자 산다' 하차 소식에 다수의 동료 연예인들은 댓글로 그에게 응원을 보냈다. 먼저 같은 '나 혼자 산다' 멤버인 박나래는 "얼장님. 우리 입사 동기. 썩동이 오빠"라며 아쉬움을 표했다. 이어 전현무 역시 "고생했다 얼장, 이젠 대배우로 응원한다"고 적었다.

개그우먼 유세윤은 "시언아 응원할게"라는 댓글을 남겼고, 배우 윤현민은 "힘든 결정했다. 형 수고했다. 앞으로 멋진 연기 응원하겠다"고 했다. 진세연도 "오빠 너무너무 고생 많았어요"라는 글과 함께 엄지를 치켜세운 이모티콘을 덧붙였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