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구 선배님이랑 동네 술친구"
박소담/사진=JTBC '아는형님'

박소담/사진=JTBC '아는형님'

배우 박소담이 신구와의 술자리 에피소드를 밝혀 눈길을 끌고 있다.

5일 오후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박소담, 권유리, 채수빈이 연극 '앙리할아버지와 나' 홍보를 위해 등장했다.

방송에서 이수근은 "박소담은 영화 '기생충' 이후에 몸값 열배 뛰었겠다. '기생충' 전후로 뭐가 제일 바뀌었냐"고 궁금해했다.

이를 들은 박소담은 "많은 분들이 알아봐 준다. 오스카 귀국한 날 연극팀끼리 회식을 했다. 신구가 항상 '겸손해라'라고 얘기했는데 그날은 기분이 좋았나 보다. 갑자기 모르는 손님들 있는데 일어나서 '소담이 오늘 왔어요'라고 했다"고 입을 열었다.

박소담 "신구가 '얘가 월드 스타다'고 했다. 나보고는 겸손하라면서 너무 뿌듯해했다"며 웃으면서 말했다.

특히 박소담은 "구야 형(신구)이랑 동네 술친구"라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에 이수근은 "소담이는 웬만한 연상은 연상 같지 않겠다"고 말해 폭소케 했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