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찬원 군의 빠른 쾌유를 빈다"
이지훈/사진=TV조선 '사랑의 콜센타'

이지훈/사진=TV조선 '사랑의 콜센타'

가수이자 배우 이지훈이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지훈은 4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정말 다들 어찌나 노래를 잘하시던지 자극받고 온 하루였다"면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사랑의 콜센타' 촬영장에서 찍은 사진을 올렸다.

또 그는 "걱정 많이 하셨죠? 저 역시 어제 검사받고 음성 판정 받았습니다"라며 "찬원군의 빠른 쾌유를 빌어요. 힘내요"라고 덧붙였다.

지난 3일 이찬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아울러 이지훈은 최근 이찬원이 고정 출연하는 '사랑의 콜센타' 녹화에 참여했다. 이지훈은 날짜차로 검사 대상은 아니었으나,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검사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사랑의 콜센타 출연자 중 현재까지 코로나19 확진자는 나오지 않았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