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텐션 코로나19 확진 여파
업텐션 이진혁, 음악 프로그램 함께 출연한 NCT 재현
코로나 19 검사 진행→음성 '확진'
업텐션 이진혁, NCT 재현/사진=한경DB

업텐션 이진혁, NCT 재현/사진=한경DB

아이돌 그룹 업텐션 멤버 일부의 코로나19 확진으로 방송가가 발칵 뒤집혔던 가운데 '디어엠'이 잠시 멈췄던 촬영을 다시 진행한다.

한경닷컴 취재 결과 KBS 2TV 새 드라마 '디어엠'은 지난달 30일 업텐션의 코로나19 확진 소식이 알려진 후 촬영이 중단됐다. 이후 접촉이 의심되는 사람들의 검사 결과가 모두 '음성'으로 나오면서 2일부터 예정된 스케줄을 진행하게 됐다. 업텐션의 이번 신보에 활동하진 않았지만 팀에 이름을 올리고 있는 이진혁, 음악방송에서 접촉한 NCT 재현이 음성 판정을 받으면서 문제없이 촬영을 진행할 수 있게 된 것.

업텐션 소속사 티오피미디어 측은 "11월 30일, 업텐션 비토 군의 코로나19 양성 판정으로 업텐션 멤버 및 당사 직원, 스태프 등 접촉의 가능성이 있는 관련자들 모두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으며, 또한 동선이 겹치거나 직접 접촉자가 아니더라도 2차 접촉의 위험이 있는 소속 아티스트들도 검사를 완료하였다"며 "고결도 양성 판정을 받았지만 나머지 멤버 쿤, 규진, 환희, 선율, 샤오는 음성으로 결과가 나왔다"고 밝혔다.

업텐션 비토, 고결의 코로나 19 확진 소식에 가요계는 물론 방송가도 발칵 뒤집혔다. 특히 업텐션은 지난 28일 MBC '쇼 음악중심', 29일 SBS '인기가요'에 출연하면서 다른 가수들과 접촉한 만큼 밀접 접촉이 확인되지 않은 아이돌 그룹들도 코로나19 검사와 자가격리를 진행한다고 밝히기도 했다.

'디어엠'에는 업텐션의 이번 앨범에 참여하진 않았지만 멤버로 이름을 올리고 있는 이진혁, '인기가요' MC로 업텐션과 접촉한 재현이 주연으로 출연하고 있다.

티오피미디어 측은 "이진혁은 이번 앨범에 참여하지 않았고, 숙소도 따로 살고 있다"며 "직접 접촉자는 아니지만 2차 접촉의 위험이 있다고 보고 검사를 진행했고,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재현 역시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으면서 '디어엠' 촬영은 차질없이 진행될 전망이다.

'디어엠'은 서연대학교를 발칵 뒤집어놓은 커뮤니티 글의 주인공 'M'을 찾으며 핑크빛 추리를 펼치는 청춘 로맨스 드라마다. 인기 웹 드라마 '연애플레이리스트'의 세계관을 이은 작품으로 화제를 모았다.

재현은 극중 서연대 신입생이자 소꿉친구 마주아(박혜수)와 티격태격 우정을 이어가는 차민호 역을 맡았다. 이진혁은 차민호의 룸메이트 길목진 역으로 깨알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알려졌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