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동성 딸 배수진 '우리 이혼했어요' 출연
"부모님 이혼에 나도 하지 말아야겠다 생각했다"
배동성 딸 배수진 / 사진 = '우리 이혼했어요' 방송 캡처

배동성 딸 배수진 / 사진 = '우리 이혼했어요' 방송 캡처

코미디언 배동성 딸 배수진이 '우리 이혼했어요'에 출연했다.

27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에서 김새롬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유깻잎과 카페 데이트에 나선 최고기는 "방송을 잡아 놓은 것이 있다. 원래 게스트를 부르는 날인데 오늘 올 것"이라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유깻잎은 "혹시 여자냐"라고 물었고, 최고기는 "그 분도 돌싱"이라고 말했다. 두 사람이 머물고 있는 숙소에 '돌싱녀'가 도착했고 그는 최고기와 합방 콘텐츠를 자주 찍은 배수진이었다. 스튜디오에서 VCR을 보던 신동엽은 "배동성 씨 딸"이라고 덧붙였다.

코미디언 배동성 딸 배수진은 방송명으로 나탈리로 이혼 6개월차로 "이혼 후 성격이 바뀌었다. 원래 부정적이었는데 긍정적으로 바뀌었다. 많이 행복해졌다"라고 심경을 전했다.

나탈리는 "우리 부모님이 이혼했다. 우리 부모님을 보면 더 이혼을 하면 안되겠다고 생각했다. 우리 이혼해도 같이 친하게 지내고 싶다. 마음이 있는 것은 아니지만 자식을 위해서다"라고 말했다.

한편 배수진은 지난 2018년 7살 연상 뮤지컬배우 임현준과 결혼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지난 8월 자신의 운영중인 유투브에서 이혼 사실을 직접 밝혔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