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키스 일라이 "아내와 헤어지기로 했다"
지연수와 이혼 발표
"아들은 엄마와 한국에 있어"
"응원해주신 분들께 감사하고 죄송"
일라이, 지연수 이혼 /사진=해피메리드컴퍼니, 원파인데이스튜디오

일라이, 지연수 이혼 /사진=해피메리드컴퍼니, 원파인데이스튜디오

그룹 유키스 출신 일라이, 레이싱모델 출신 방송인 지연수가 이혼했다.

일라이는 26일 자신의 SNS를 통해 "여러분과 나누고 싶은 소식이 있다"며 "아내와 나는 헤어지기로 했다"고 지연수와의 이혼 사실을 밝혔다.

일라이는 "2020년은 우리 모두에게 힘든 한 해였다"면서 "나는 현재 미국에 있고 마이클(아들)은 엄마와 한국에서 살고 있다. 비록 지금은 마이클을 볼 수 없지만, 가능할 때마다 그를 만나러 갈 거고 그가 필요로 하는 아버지가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거다"고 전했다.

이어 "앞날이 어떻게 될지 모르지만 마이클과 그의 엄마가 행복하길 기도한다. 지난 몇 년간 우리들을 응원해준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결국 일이 이렇게 끝나게 돼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일라이와 지연수는 11살 차 연상연하 부부로 지난 2014년 6월 혼인신고를 하고 2016년 득남했다. 이후 2017년 정식으로 결혼식을 올렸다. 두 사람은 MBN '속풀이쇼 동치미'에 출연하며 결혼 생활을 전하는가 하면, 일라이는 올해 초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를 통해 결혼 전후의 삶에 대해 이야기하기도 했다.
다음은 일라이 SNS 게시글 전문
여러분 안녕하세요. 2020년은 우리 모두에게 굉장히 힘든 한 해였습니다.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은 소식이 있습니다. 아내와 전 헤어지기로 결정했습니다. 저는 최근 미국에 머무르고 있고, 마이클(아들)은 한국에서 엄마와 살고 있습니다.

지금은 마이클을 볼 수 없지만, 제가 가능할 때마다 그를 보러 갈 것이고, 그가 필요로 하는 아버지가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앞날이 어떻게 될지는 저도 알 수 없지만, 아들과 그의 엄마가 행복하기를 기도합니다.

지난 몇년간 저희를 응원해주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결국 이렇게 돼 사과드립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