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뽕숭아학당' /사진=TV조선

'뽕숭아학당' /사진=TV조선

‘뽕숭아학당’ 이찬원의 건강에 적신호가 들었다.

지난 25일 방송된 TV조선 ‘뽕숭아학당’ 28회는 ‘뽕건복지부 프로젝트 제1탄 한방검진’을 위해 한의원을 찾은 트롯맨 F4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의 이야기가 담겼다.

이경제 한의사는 이찬원의 혓바닥 상태를 본 후 "80대 노인 수준"이라고 했다. 임영웅에 대해선 "건강은 괜찮지만 피로가 겹겹이 쌓였다. 백태와 황태가 있다"고 했다.

영탁의 건강 점수는 80점 이었다. 이경제 한의사는 "골반, 배꼽 근처의 기운이 좋지 않아 여기만 고치면 될 것"이라며 "1000명 중 한 명 있는 건강체질"이라고 설명했다.

이찬원은 침 치료를 받고는 이전보다 가뿐해진 몸 상태에 기뻐했고, 영탁도 장침을 받고 허리 통증이 나아졌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날 방송분은 닐슨코리아 기준 전국 시청률 10.2%를 기록, 분당 최고 시청률은 14%를 돌파하며 전 채널 동시간대 1위를 차지, 굳건한 인기를 증명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