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은 "남 같이 인사한다. 6년이나 1박 2일 하지 않았냐"
데프콘/사진=MBC '놀면 뭐하니'

데프콘/사진=MBC '놀면 뭐하니'

가수 데프콘이 코요태 김종민과 친분을 드러냈다.

21일 오후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데프콘이 감사 이벤트 지원군으로 등장한 장면이 공개됐다.

이날 제작진은 감사 이벤트를 위해 김장 재료를 준비했다. 유재석, 김종민, 정재형은 당황스러운 기색을 드러냈고, 이때 데프콘이 지원군으로 등장했다.

특히 데프콘은 김종민에게 "잘 지내냐"라며 물었다. 이를 들은 김종민은 "잘 지낸다"라며 짧게 답했다. 옆에 있던 유재석은 "남 같이 인사한다. 6년이나 1박 2일 하지 않았냐"라며 말했다.

이에 데프콘은 "새 시즌 들어가면서 전화를 안 한다"라며 폭로했다. 곧바로 김종민은 "전화하지 않았냐"라며 억울해 했다.

데프콘은 "네가 나한테 전화할 때는 방송에서 지인 찬스 이런 거 할 때 아니냐"라며 발끈했고, 김종민은 "개인방송할 때 했다"라고 당황했다.

이후 데프콘은 "종민이는 애틋한 애니까"라며 애정을 과시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한편, 놀면 뭐하니는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된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