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윤석·나비, 각각 MBC 라디오 DJ 맡아
주말 저녁 생방송 담당
나비 DJ 발탁 /사진=한경DB

나비 DJ 발탁 /사진=한경DB

개그맨 이윤석과 가수 나비가 MBC 표준FM(서울, 수도권 95.9MHz)에서 각각 생애 첫 단독 DJ가 됐다.

19일 MBC라디오에 따르면 이윤석은 오는 21일부터 흥미로운 이야기가 가득한 정보 프로그램 ‘주말 하이킥 이윤석입니다’(주말 오후 6~8시)를 진행한다. 같은 날 나비는 흥겨운 음악쇼 ‘생방송 주말엔 나비인가봐’(주말 저녁 8-10시) DJ로 나선다. 두 사람은 가을 개편으로 인해 지난주 막을 내린 ‘좋은 주말’과 ‘책을 읽다’의 빈자리를 채우게 됐다.

이윤석은 “라디오 경력이 꽤 긴데도 혼자 DJ석에 앉아본 적은 한 번도 없었다”며 “청취자에게 쉽고 재미있게 정보를 전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DJ 발탁 소감을 전했다.
이윤석 DJ 발탁 / 사진 = 한경DB

이윤석 DJ 발탁 / 사진 = 한경DB

나비는 “라디오 게스트는 데뷔 때부터 정말 많이 했었는데 DJ로 발탁된 건 처음”이라면서 “신나고 즐거운 방송을 들려드리겠다”고 밝혔다.

한편, 오는 21일 첫 방송을 시작하는 ‘주말 하이킥 이윤석입니다’와 ‘생방송 주말엔 나비입니다’는 MBC 표준FM(서울 및 수도권 지역 95.9MHz)과 스마트 라디오 미니에서 매 주 토, 일 오후 6~8시와 오후 8~10시에 청취 가능하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