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유튜버 쯔양 방송 복귀
'뒷광고' 논란 이후 방송 중단 선언
"울컥한 마음에 방송 중단…경솔했다"
쯔양 컴백 / 사진 = 해당 유튜브 영상 캡처

쯔양 컴백 / 사진 = 해당 유튜브 영상 캡처

'먹방 스타' 유튜버 쯔양이 복귀를 선언했다.

쯔양은 20일 자신의 유튜브채널에 '감사합니다'라는 영상을 게재했다.

쯔양은 영상을 통해 "댓글을 다시는 보지 않겠다고 다짐했었는데 욕지도 영상을 올리고 궁금해서 댓글을 봤다"라며 "생각보다 좋은 말씀을 해주시는 분들이 많아서 정말 감사했고, 다시 생각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라고 말했다.

쯔양은 "사실 그 사건 당시에는 수많은 악플들과 잘못된 기사들 때문에 울컥한 마음에 말을 내뱉었다. 당시에는 안 좋은 말들만 들렸다"라며 "정작 중요한 제 영상을 즐겨봐 주시고 응원해 주시던 분들을 생각하지 못하고 쉽게 그만두겠다, 돌아오지 않겠다고 말해 실망시켜드려서 정말 죄송하다"라고 재차 사과했다.

쯔양은 "시간이 지나니까 그리움이 컸다. 제 방송에 항상 찾아와주시는 팬들과 시청자분들, 방송하면서 즐거웠던 추억이 떠올랐다. 욕지도 영상을 올릴 때는 마지막이란 생각에 뱉었던 말들이 후회되고 다시 시작하고 싶다는 마음이 들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 일로 인해 조금 더 발전되고 악플도 유연하게 대처하고 제 영상을 좋아해 주시는 분들을 위해서 영상을 촬영하는 모습을 꼭 보여드리고 싶다. 다시 한번 경솔하게 말을 해서 죄송하고 응원해주셔서 감사하다"라고 말하며 방송 복귀를 시사했다.

쯔양은 지난 8월 '뒷광고' 논란 이후 쏟아지는 악플, 관심을 견디지 못하고 눈물의 은퇴를 선언했다. 그러나 쯔양은 최근 '욕지도 영상' 올리고 싶다는 의지를 표명, 뜨거운 관심을 받으며 10개의 '욕지도 영상'을 게재해 인기를 끌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