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모모랜드 /사진=최혁 기자

그룹 모모랜드 /사진=최혁 기자

그룹 모모랜드(MOMOLAND)가 가수 싸이와의 작업 후기를 전했다.

모모랜드(혜빈, 제인, 나윤, 주이, 아인, 낸시)는 12일 서울 광진구 YES24라이브홀에서 데뷔 4주년을 기념하는 세 번째 싱글 앨범 '레디 올 낫(Ready Or Not)'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타이틀곡 '레디 올 낫'은 모모랜드가 처음 시도하는 틴 팝 장르의 댄스곡으로, 거부하기 힘든 색소폰 훅과 업비트의 강렬함이 가미됐다. 오늘의 프롬파티에서는 내 매력과 가치를 마음껏 뽐내겠다는 당돌함과 당당함이 재치 있게 표현된 노래다.



싸이와의 작업을 떠올리며 주이는 "제일 놀란 게 가이드를 직접 해주셨다. 싸이 선배님의 목소리로 연습한 게 영광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혜빈은 "디테일이나 느낌까지 살려서 가이드를 보내줘서 더 쉽게 작업할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낸시 역시 "여자 분의 가이드가 올 줄 알았는데 많이 듣던 목소리더라. 싸이 선배님 목소리로 가이드가 와서 더 도움이 됐던 것 같다"며 감격했다. 그러면서 멤버들은 "싸이 선배님하면 흥이지 않느냐. 같이 작업하게 돼 영광이었다"고 강조했다.

모모랜드의 세 번째 싱글 '레디 올 낫'은 이날 오후 6시에 공개된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