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M '며느라기' 온라인 제작발표회 개최
동명 웹툰 원작…부부생활·시댁 이야기 유쾌하게 그려
'며느라기' 박하선 / 사진 = 카카오TV 제공

'며느라기' 박하선 / 사진 = 카카오TV 제공

동명 웹툰 원작 드라마 '며느라기'의 박하선이 작품 출연 계기를 전했다.

17일 열린 카카오TV '며느라기'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주인공 민사린 역을 맡은 박하선은 "원작이 워낙 재밌어서 믿고 작품을 선택했다"며 "좋아하는 작품이 드라마로 재현되는 데 참여하고 싶어 도전했다"고 출연 계기를 밝혔다.

박하선은 이번 작품에서 원작 캐릭터와 가까운 모습을 표현하기 위해 머리 스타일을 네 번이나 바꾸는 열정을 보이기도 했다.

'며느라기'는 한 여성이 결혼하면서 부부생활 안에서 그리고 시댁과의 관계 속에서 발생하는 에피소드를 그린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드라마다.

최근 tvN 드라마 '산후조리원'에서 산모 계의 여왕벌 조은정 역으로도 활약하고 있는 그는 "은정이는 남편을 제외한 이들에게는 할 말을 다 하는 '사이다' 같은 캐릭터지만 사린이는 '고구마'에 가깝다"면서 "고구마 같은 사랑스러움을 보여드리겠다"고 유쾌하게 말했다.

사린의 남편이자 대한민국의 평범한 남성 무구영 역을 맡은 권율은 "작품을 선택할 때 누군가에게 미움을 사지 않을까 하는 고민은 없었다"며 "'며느라기'는 가족이 된다는 것의 무게를 담은 드라마"라고 소신을 전했다.

그는 이번 작품을 통해 "기혼자가 아니지만 이번 작품을 통해 결혼에 대한 생각을 좀 더 하게 됐다"며 "나중에 (갈등 상황이 생긴다면) 보다 넓은 시각으로 상황을 풀어갈 수 있지 않을까 싶다"고 전했다.

'며느라기'에는 박하선과 권율 외에도 문희경, 백은혜, 최윤라 등이 출연한다. 21일 오전 10시 카카오TV에서 첫 공개.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