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속사 "중상은 아냐…일정에는 지장 없어"
배우 권상우./사진=한경DB

배우 권상우./사진=한경DB

배우 권상우(사진)가 영화 촬영 현장에서 다쳐 수술을 받는다.

12일 영화 제작사와 소속사에 따르면 권상우는 전날 영화 '해적:도깨비 깃발' 촬영 현장을 찾았다가 오른쪽 발목을 접질렸다. 이날 권상우의 촬영 분량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권상우는 과거 같은 부위 아킬레스건이 파열돼 수술을 받은 적이 있다.

소속사 관계자는 "완전히 파열되는 중상은 아니지만 1시간 정도 걸리는 간단한 수술을 받을 예정이다"라며 "다음 주 드라마 촬영을 진행하는 데는 문제가 없을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한편 권상우는 영화 '해적:도깨비 깃발'에서 해적단과 대적하는 부흥수 역할로 출연한다. 아울러 SBS TV 금토 드라마 '날아라 개천용'에도 출연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