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용하 "황인성 아나운서가 친형, 생활비도 보태줘"
성용하/사진=SBS '트롯신이 떴다2'

성용하/사진=SBS '트롯신이 떴다2'

가수 성용하가 친형이 황인성 아나운서라고 밝혀 눈길을 끌고 있다.

4일 오후 방송된 SBS '트롯신이 떴다2-라스트 찬스'(이하 '트롯신')에서는 남진 팀 성용하, 설운도 팀 최우진, 장윤정 팀 정일송의 대결이 진행됐다.
성용하 "친형은 연합뉴스 TV 황인성 아나운서…많이 응원해줘"

이날 남진은 성용하에게 "이 자리에 오기까지 가장 힘이 된 사람이 누구였냐"라고 질문했다. 이를 들은 성용하는 "고마운 분들이 너무 많은데, 한 분을 떠올리자면 제 친형이다. 연합뉴스TV에서 뉴스를 진행하는 아나운서다"라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성용하는 "제가 가수를 한다고 하니 부모님이 반대하셨는데, 형은 절 응원해줬다. 제가 지금 생활비가 없다 보니 형이 많이 보태주고 있다. 형한테 감사하다고 인사를 드리고 싶다"라고 전했다.

트롯신이 떴다2-라스트 찬스는 매주 수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