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도현, 팬에게 받은 선물 여자친구에게" 의혹
이도현 '럽스타그램' 온라인에서 빠르게 확산

이도현 소속사 "사실 아니다" 부인
이도현/사진=한경DB

이도현/사진=한경DB

이도현이 팬에게 받은 선물을 여자친구에게 줬다는 의혹에 휩싸였다. 이에 소속사가 즉각 부인에 나섰다.

2일 온라인 커뮤니티, SNS를 중심으로 팬들이 이도현에게 준 생일 선물이 그의 여자친구로 보이는 인물 A 씨가 갖고 있다는 의혹이 불거졌다. 팬들이 준 선물을 이도현이 여자친구에게 줬다는 것.

이와 더불어 A 씨와 이도현이 비공개 계정으로 일명 '럽스타그램'을 운영, 사진을 게시했다는 의혹도 확산됐다.

이에 이도현 소속사 위에화엔터테인먼트는 "온라인에서 퍼지고 있는 내용은 사실무근"이라며 "해당 사진은 3년 전의 일로, 팬들로부터 받은 모자 선물이 귀여워 친구들과 함께 써보는 과정에서 찍은 것"이라고 밝혔다.

또 해당 여성 역시 "친구"라며 "팬들의 선물을 타인에게 준 사실도 없다"고 강조했다.

이도현은 2017년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로 데뷔했고, 지난해 방송된 tvN '호텔 델루나'에서 장만월(아이유)의 첫사랑 고청명 역을 맡으며 주목받았다. 현재 방영 중인 JTBC 월화드라마 '18 어게인'에서 주인공 고우영 역에 발탁돼 연기력까지 인정받으면서 대세 청춘 배우 반열에 올랐다는 평을 받고 있다.
다음은 위에화엔터테인먼트 입장 전문.

위에화엔터테인먼트입니다.

배우 이도현과 관련해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퍼지고 있는 내용은 사실 무근임을 알려드립니다.

해당 사진은 3년 전의 일로, 팬들로부터 받은 모자 선물이 귀여워 친구들과 함께 써보는 과정에서 찍은 사진입니다.

사진 속 여성은 그 자리에 있던 친구입니다. 팬들의 선물을 타인에게 준 사실도 없습니다.

사실과 다른 무분별한 추측, 재확산이 되지 않도록 부탁드립니다.

이도현을 아껴주는 팬분들께 심려를 끼쳐 드려 죄송합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