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5


그룹 드리핀(DRIPPIN)이 지난 28일 오후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데뷔 미니 앨범 'Boyager(보이저)'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었다.

드리핀은 차준호, 황윤성, 김동윤, 이협, 주창욱, 알렉스, 김민서 7인조 그룹으로 음악부터 패션, 트렌드를 선도하는 ‘멋있고 쿨한 그룹’이라는 의미다.

데뷔 앨범 ‘보이저(Boyager)’를 통해 세상에 대한 두려움마저 이겨낼 수 있었던 열망과 호기심을 그들만의 방법으로 표현해내며 우리에게 지금까지 보여주지 않았던 드리핀만의 무한한 세계를 선보인다.

독창적인 세계관과 탄탄한 실력, 완벽한 비주얼 등 차세대를 이끌어갈 K팝 아이돌의 면모를 두루 갖추고 있는 드리핀이 가요계에 어떤 영향을 끼칠지 주목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