못 말리는 오작교
철없는 오빠들, 티격태격
"휴지 한 칸만 쓴다"
'미운 우리 새끼' / 사진 = SBS 제공

'미운 우리 새끼' / 사진 = SBS 제공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철없는 오빠들 '탁궁'과 제시의 티격태격 케미가 웃음을 선사한다.

25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상민의 집에 탁재훈, 김종국 그리고 걸크러쉬 대명사 제시까지 모두 모여 모벤져스의 관심을 불러 일으킨다. 알고 보니, 지난번 '미운 우리 새끼'에 스페셜 MC로 출연해 김종국을 이상형으로 뽑은 제시를 위해 이상민이 특별한 자리를 마련한 것.

뿐만 아니라, 종국과 제시의 뜻밖의 공통점들이 속출해 녹화장에서는 큰 기대를 드러냈다. 그러나, 핑크빛 기류를 참지 못한 상민과 재훈이 유치찬란한 방해 공작을 펼쳐 찬물을 끼얹었다고.

탁궁은 제시 앞에서 "정신 차려야 한다!", "종국이는 휴지 한 칸만 쓴다!"라며 종국의 치부들을 폭로했는데, 이를 들은 제시는 도리어 "나이 먹고 뭐 하시는 거예요?" 라고 분노의 일침을 가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못 말리는 오작교로 변신한 이상민·탁재훈의 활약은 25일 밤 9시 5분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