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임수향이 인터뷰 프로필 사진을 통해 다채로운 매력을 뽐냈다.

임수향은 지난 15일 종영한 MBC '내가 가장 예뻤을 때'에서 형과 동생에게 모두 사랑받는 사랑스러운 여인 오예지 역을 맡아 금기된 로맨스를 선보였다. 임수향은 탄탄한 연기력으로 사랑스러운 오예지부터 형과 동생 사이에서 혼돈과 갈등을 겪는 상황까지 완벽하게 소화하며 시청자들의 몰입을 이끌었다는 평이다.

사진=FN엔터테인먼트 제공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