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 갓세븐 영재 학교 폭력 의혹에
"글 작성자 만났으나 근거 제시 못해"
"허위사실 유포와 추가 루머에 법적 대응"
갓세븐 영재 /사진=한경DB

갓세븐 영재 /사진=한경DB

그룹 갓세븐 영재의 학교 폭력 주장글과 관련해 소속사가 입장을 밝혔다.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는 22일 "영재에 관한 글을 쓴 분과 미팅을 한 결과 글쓴이는 온라인상에 게시한 글과 동일한 내용을 주장하였으나 이를 뒷받침할 학폭이 있었다는 어떠한 근거도 제시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이어 "당사는 본 사건 및 기타 사안들에 대해 소속 아티스트에 대해 명확한 근거 없이 제기되는 비방, 허위사실 유포와 추가적인 루머들에 대해 엄정한 법적 대응을 할 것임을 알려드린다"고 강조했다.

앞서 지난 20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아이돌 학폭 가해자 공개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됐다. 글 작성자 A씨는 자신을 청각장애인 및 지적장애인이라고 밝히며, 영재와 목포기계공업고등학교 동창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영재가 자신에게 이유 없이 폭력을 가했고, 금품 갈취도 일삼았다고 주장했다.

이에 JYP는 "영재 본인과 확인한 결과 급우 간 물리적 충돌까지 이어진 다툼이 한차례 있었고 그 후 화해하지 못하고 지낸 건 맞지만 글쓴이가 주장하는 나머지 부분은 모두 사실이 아니라고 들었다"고 한 차례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이후 추가 사실 확인을 위해 글 작성자와 만났으나 상대가 학폭과 관련한 근거를 제시하지 못했다고 JYP는 전했다.
다음은 JYP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JYPE입니다.

당사 소속 아티스트 영재와 관련한 논란에 관하여 말씀드리겠습니다.

영재에 관한 글을 쓴 분과 미팅을 한 결과,
글쓴이는 온라인상에 게시한 글과 동일한 내용을 주장하였으나,
이를 뒷받침할 학폭이 있었다는 어떠한 근거도 제시하지 못하였습니다.

당사는 본 사건 및 기타 사안들에 대해 소속 아티스트에 대해
명확한 근거 없이 제기되는 비방, 허위사실 유포와 추가적인 루머들에 대해
엄정한 법적 대응을 할 것임을 알려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