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단비, '아내의 맛' 이상준 소개팅녀로 등장
방송 후 네티즌 관심 폭발
승무원 출신 프리랜서 아나운서
이단비 /사진=SNS

이단비 /사진=SNS

'아내의 맛' 이상준의 소개팅녀로 등장한 이단비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이단비는 지난 13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 홍현희, 제이쓴 부부의 소개로 이상준과 소개팅에 나섰다.

이상준의 소개팅녀로 나선 이단비는 또렷한 이목구비와 단아한 분위기로 단숨에 이목을 집중시켰다. 소개팅에 앞서 상대가 마음에 들면 오렌지주스를 선택하기로 했던 이상준은 "오렌지주스 가득"을 외쳐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단비는 자신의 SNS에 홍현희와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리며 "너무 착한 현희 언니랑. 요리도 잘하고 실물이 더 예뻐요"라며 '아내의 맛' 방송에 대한 기대를 당부하기도 했다.
'아내의 맛' 이상준 소개팅녀 이단비 /사진=SNS

'아내의 맛' 이상준 소개팅녀 이단비 /사진=SNS

방송 후 이단비에 대한 네티즌들의 관심이 쏟아졌다. 이단비는 승무원 출신의 프리랜서 아나운서로 알려져 있다.

노스이스턴일리노이대학교와 중앙대학교 대학원 신문방송과를 나온 그는 미스 글로브인터네셔널미인대회에서 선을 수상하기도 했다. 대한한공에서 승무원으로 일한 경력이 있고, 한국경제tv와 팍스경제tv에서 아나운서로 활동한 바 있다.
'아내의 맛' 이상준 소개팅녀 이단비 /사진=SNS

'아내의 맛' 이상준 소개팅녀 이단비 /사진=SNS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