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비 유튜브 캡처

국가비 유튜브 캡처

자가격리 중 생일파티로 비난을 받은 요리 연구가 국가비가 사과했다. 하지만 거짓말과 변명만 섞여 진정성 없는 사과문에 대중의 분노는 사그라들지 않고 있다.

국가비는 지난 10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생일 파티 영상을 올렸다. 영상에는 유튜버 '영국남자'이자 남편인 조쉬가 국가비의 생일을 기념해 지인들을 초대한 장면이 담겼다.

외국에서 입국한 국가비는 2주동안 자가격리를 해야하는 자가격리대상자다. 하지만 국가비와 그의 남편은 자가격리 수칙을 어기고 지인을 만나는 모습을 '직접' 올려 질타를 받았다.

국가비는 2M의 거리도 유지하지 않고 지인을 만났고 마스크를 벗고 립스틱을 바르는 등 경우에 없는 행동으로 대중의 분노를 샀다.

국가비는 "치료를 위해 어렵게 한국행을 결정하면서 자가격리 생활과 수칙에 대해서도 철저하게 준비하고 싶은 마음에 검색 등을 통해 정보를 확인하는 동시에 가족이나 지인이 자가격리 중인 곳을 방문할 시 행동요령도 보건소에 문의한 적이 있다. 그때 사회적 거리(2m)를 유지하고 마스크를 착용하는 등 방역수칙을 잘 지키는 상황에서라면 대면해 대화를 나눌 수 있다고 안내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업로드 된 영상에 대해서도 방역수칙 위반 사실이 있다면, 확실하게 조치하기 위해 오늘 아침 다시 관할 보건소와 연락을 했고 당시 정확한 상황을 자세하게 설명드렸다"고 전했다.

국가비는 자신이 안내 받은 상황을 하나하나 짚었다. 그는 "가족이라도 집안에 들어가는 건 안 되고, 어떤 상황에서도 외부인의 내부 출입은 불가하다", "물품 전달 등을 위해 갈 때에는 현재 가이드라인은 2m 밖에서 마스크를 쓴 채 접촉 없이 짧은 안부 정도는 나눌 수 있다", "입국 시 검사를 받아 음성으로 나오고 증상이 없기 때문에 위반은 아니다"고 했다.

이어 "제 생일날 2-4시간 간격으로 가족과 친구들이 찾아와 현관 밖으로 2M의 거리를 유지하려고 노력하며 마스크를 착용한채 문 앞에 있는 물건을 받고 짧은 대화를 나눴다"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현재 저는 집안에서도 방역 수칙을 준수하기 위해 남편과 생활구역을 나눠서 격리 중에 있다"며 "안내받은 내용과 입국 시 받은 서류에만 의존해 상식적으로 판단하지 못하고 무지하게 행동한 부분, 편집하고 업로드 하는 순간까지 잘못된 것을 인지하지 못한 점, 그리고 무엇보다 이 상황의 빠른 종식을 위해 애쓰시는 분들의 마음을 헤아리지 못하고 미숙하게 행동한 점이 정말 부끄럽다"고 사과했다.

하지만 국가비의 영상을 본 누리꾼은 국가비의 사과문이 거짓말이라고 지적했다. 국가비가 올린 영상에서 남편 조쉬와 국가비 모두 마스크를 '미착용'하고 나란히 서있다.

또한 자가격리 수칙을 어긴 것이 국가비와 조쉬면서 교묘하게 보건소 핑계를 대는 것도 진정성 없는 사과라고 지적하고 있다.

현재 국가비는 문제가 된 영상을 삭제했다.

격리 장소를 이탈할 경우 재판에 넘겨지는 것은 물론, 실형을 선고받을 수도 있다. 외국인은 무단이탈 할 경우 감염병 예방법에 따라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000만원 이하 벌금형, 추방도 가능하다.

국가비는 아르헨티나 출생으로 스페인과 미국, 프랑스 등에서 지냈다. 2014년 올리브 ‘마스터셰프코리아3’에 출연해 준우승을 차지했다. 2015년 ‘영국 남자’ 유튜버 조쉬와 결혼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