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규리 (사진=스타리움엔터테인먼트)

박규리 (사진=스타리움엔터테인먼트)


만능 엔터테이너 박규리가 스타리움엔터테인먼트의 새 식구가 됐다.

7일 스타리움엔터테인먼트 측은 “국악인이자 트롯 가수 그리고 방송인으로 다양한 면모를 보여주고 있는 박규리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앞으로의 활동에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스타리움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은 박규리는 MBC ‘진짜사나이 여군특집3’, ‘세바퀴’, SBS ‘자기야 백년손님’ 등에 출연해 다양한 모습을 선보인 바 있다.

앞으로도 박규리는 스타리움엔터테인먼트의 지원 속 활발하게 활동할 계획이다.

박규리가 소속된 스타리움엔터테인먼트는 ‘스타들의 공간’이자 ‘집’이라는 뜻으로, 연기자와 가수, MC, 예능인, 아나운서 등 다양하게 활동하는 통합 엔터테인먼트다. 현재 송영재, 정은표, 서동주, 신성, 김주희, 김남희, 주정경 등이 소속되어 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