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가수 김호중·영기·안성훈, 추석 인사 건네
한복 자태로 팬들에게 한가위 인사
김호중·영기·안성훈 추석 인사 / 사진 =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김호중·영기·안성훈 추석 인사 / 사진 =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김호중과 영기, 안성훈이 오색찬란한 한복을 입고 유쾌한 한가위 인사를 건넸다.

김호중과 영기, 안성훈은 지난달 30일과 1일 각각 자신의 SNS 채널을 통해 추석 인사를 전했다.

김호중은 “행복하고 따스한 추석 명절 보내세요. 늘 감사합니다”라며 ‘오케이’ 인사를 전했다.

영기는 “심할 정도로 과하게 풍성한 한가위 되십시오”라는 인사를, 안성훈은 “늘 건강하시라고 말씀드리는 게 가장 중요한 한마디 같아요. 모두 행복하고 안전한 추석 보내세요”라는 인사말을 건넸다.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측은 한복을 입은 세 사람의 사진을 공개하기도 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