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기웅, 정엽 가게 찾아 라면 레시피 도움
박기웅/사진=SBS '대국민 공유 레시피, 라면 당기는 시간'

박기웅/사진=SBS '대국민 공유 레시피, 라면 당기는 시간'

배우 박기웅이 가수 정엽에게 라면 레시피를 도움 받아 눈길을 끌고 있다.

30일 오후 첫 방송된 SBS 추석특집 '대국민 공유 레시피, 라면 당기는 시간'에서는 박기웅이 지인 정엽을 찾아가 라면 레시피를 완성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MC 장성규 팀의 박기웅은 위기에 처한 분식점 사장님들을 대신해 최고의 라면 레시피를 개발하기 위해 노력했다.

김종민에 맞설 상대는 박기웅으로, 제작진과의 사전 인터뷰에서 "아실지 모르겠지만 해방촌의 백종원이 있다"며 레시피 조언을 구할 지인이 있다고 밝혔다.

지인의 가게에 도착한 박기웅은 "나랑 굉장히 오래 알고 지낸 형"이라며 브라운 아이드 소울의 리더이자 가수 정엽을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정엽은 "지금 찍고 있는 거냐? 너 때문에 방송 오랜만에 타는 것 같아서 고맙다. 내가 도움될 일이 있을 지 모르겠다"고 했다.
박기웅/사진=SBS '대국민 공유 레시피, 라면 당기는 시간'

박기웅/사진=SBS '대국민 공유 레시피, 라면 당기는 시간'

더불어 박기웅은 "내가 김종민, 넉살 씨와 대결한다"고 알렸고, 정엽은 "네가 이겼다"며 웃었다.

제작진은 "김종민 씨 별명이 김종면"이라며 "'1박2일'에서 라면으로 엄청 유명하다"고 했다. 이에 박기웅은 "나에게는 정면 형이 있다"고 자랑했고, 정엽은 "안녕하세요 가수 정면"이라고 소개해 웃음을 안겼다.

박기웅은 자신의 비빔면 레시피를 선보이며 "오늘 배운 거로 1등하면 특별 메뉴로 팔아줄 수 있냐?"고 물었고, 정엽은 "안 된다"고 단칼에 거절해 웃음을 자아냈다.

비빔면을 먹은 정엽은 "면이 좀 안 익었다. 지금 상태로는 너무 아쉽다. 누구나 집에서 간단히 만들 수 있지만, 쉽게 얘기해 맛이 없다"며 "따뜻하게 나가도 되니까 무조건 차갑게 나가야 한다는 편견을 버려라"고 조언해 눈길을 끌었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