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지혜 (사진= 저스트 엔터테인먼트 제공)

서지혜 (사진= 저스트 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서지혜가 ‘저스트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소속사 ‘저스트 엔터테인먼트’는 오늘(25일) “보는 이들의 시선을 한눈에 사로잡는 매력적인 배우 서지혜를 새 식구로 맞이하게 되어 기쁘다”며 서지혜와의 전속 계약 소식을 알렸다.

이어 “본격적으로 배우로서 도약을 시도하는 서지혜 배우가 더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폭넓은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서지혜는 2017년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1'을 통해 처음 방송에 출연하며 이름을 알렸다. 당시 평범한 여대생이던 서지혜는 맑은 미소와 청순한 미모로 첫인상 투표에서 남성 출연자 전원에게 선택을 받으며 주목을 받았다.

또한 청순한 미모와 대비되는 이화여대 컴퓨터공학과라는 그녀의 스펙은 반전의 매력으로 다가오며 보는 이들의 이목을 사로잡기도 했다.

또한 지난 2월, 네이버TV 웹예능프로그램 '포커페이스'에 출연해 방송 활동을 이어갔다. 이에 더해 JTBC 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에 화학과 2학년 선배 ‘민아’ 역을 맡아 연기하며 시청자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기도 했다.

이후 웹드라마 ‘두텁이의 어렵지 않은 학교 생활’과 ‘라이크’에 연달아 출연하며 고유의 매력적인 비주얼과 밝고 당찬 매력을 연기로 그려내며 보는 이들을 매료시키고 있는 서지혜가 새 소속사와 새 출발을 알린 가운데 앞으로 배우로서 어떤 행보를 이어 나가며 도약할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