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대휘, '공부가 머니?' 출연
美 대통령상 수상한 '뇌섹남' 이대휘
한현민에게 공부 비법 전수
/사진=MBC '공부가 머니?' 영상 캡처

/사진=MBC '공부가 머니?' 영상 캡처

이대휘가 미국에서 왕따 경험을 고백하며 공부법을 전했다.

22일 방송된 MBC '공부가 머니?'에서는 검정고시에 재도전하는 모델 한현민이 등장했다. 이대휘는 일일 과외 선생님으로 출연해 미국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할 정도로 완벽한 성적표를 받을 수 있었던 비법을 전수했다.

이대휘는 한국에서 태어났지만 일본에서 2년, 미국에서 6년 동안 거주한 것으로 알려졌다. 덕분에 영어와 일본어, 스페인어까지 4개 국어가 가능하다.

가족들과 함께 미국으로 이민을 간 후 이대휘는 "중학교 때 성적은 항상 올A였다"고 학창 시절을 돌아봤다.

이대휘는 또 "미국에 있을 때 영재반에 있었다"며 "졸업식 땐 오바마 대통령상을 받았다"고 전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대휘가 미국에서 영재가 될 수 있었던 것엔 아픈 사연이 있었다. 이대휘는 "초등학교 3학년 때 미국에 가다 보니 영어 발음이 안 좋다는 이유로 괴롭힘을 당했다"며 "왕따를 당하면서 더 악착같이 공부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한현민에게 자신이 사용했던 계획서를 활용한 방법과 눈높이에 맞춘 영어, 한국사 공부법, 스트레스 해소법 등을 아낌없이 전수했다.

모든 솔루션이 끝난 후 한현민은 "제가 어떤 마인드로 공부해야 하는지도 잘 배울 수 있었고, 긍정적으로 꿈을 이루기 위해서 열심히 할 수 있을 것 같다"며 소감을 전해 훈훈함을 더했다.

한편 '공부가 머니?'는 매주 화요일 밤 9시 20분 방송된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