딘딘, 동네친구 조현영 폭로
"중학생 때 2주간 사귀었다"
조현영 "무슨 소리" 반박
조현영 딘딘 /사진=유튜브 조현영TV

조현영 딘딘 /사진=유튜브 조현영TV

래퍼 딘딘이 레인보우 출신 조현영과 중학생 시절 사귀었다고 밝혔다. 이에 조현영은 적극적으로 부인해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18일 조현영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에는 "딘딘이 사랑스러운 친구야, 우리가 사귀었다고?"라는 영상이 게재됐다.

딘딘과 인연에 대해 조현영은 "초등학교 때부터 같은 동네에서 쭉 자랐다. 고등학교 때까지 한동네라서 동네 친구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어진 인터뷰에서 딘딘은 "얘랑 한 2주 사귀었다. 중 3때"라고 밝혔다. 조현영은 "무슨 소리야?"라고 발끈했다.

딘딘은 "맞잖아. 중3 때 2주 사귀었는데 내가 얘랑 헤어지고 싶어했다. 친구가 조현영 좋아한다고 거짓말 하라고 해서 둘이 사귀었다. 벌구(친구)에게 전화해 볼래?"라고 말했다.

딘딘은 조현영과 사귄 친구에게 전화를 걸었고 친구는 "맞다"고 인정했다.

그러면서 딘딘은 "조현영과 짝꿍이 되어서 사귀었는데 성격이 개차반이더라. 못사귀겠다 싶었고, 당시 후배가 제게 고백을 했다. 조현영에게 버디버디로 쪽지를 보냈다. '내 친구가 널 좋아해서 사귈 수 없다'고 거짓말 했다. 결국 두 사람이 보란 듯이 만났다. 우리는 아주 친한 친구가 됐다"고 설명했다.

'남녀 사이에 친구가 있냐'는 질문에 조현영은 "있다"고 답했고 딘딘은 "남녀 사이 친구는 없다고 생각했는데 얘는 좀 다른 종족이다. 여자가 아니라 그냥 남자같다"고 말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