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김영광,
대형견美 가득한 싱글 라이프 최초공개
'나 혼자 산다' 김영광, 한우 해체쇼까지…13년차 장비 요리사

배우 김영광이 '나 혼자 산다'를 통해 13년차 자취생의 라이프를 공개한다.

오는 11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한 김영광은 까치집 헤어스타일을 한 채 등장, 시작부터 친근한 면모를 뽐낸다. 계속해서 멍을 때리는가 하면, ‘아삭아삭’소리가 끊이지 않는 오이 먹방을 펼치며 온종일 ‘대형견미’를 발산한다고.

또한 “장비가 멋있는 게 맛을 극대화한다고 생각해요”라며 남다른 장비 욕심을 드러낸 김영광은 아침부터 숨 가쁜 쿡방을 선보인다.

전문가 느낌 물씬 풍기는 장갑과 두건을 장착한 뒤 범상치 않은 칼로 커다란 한우를 썰어내고, 잘라낸 고기 덩어리를 개별 진공 포장까지 하며 개인 정육점을 방불케 하는 풍경을 자아낼 예정이라고.

재료 준비를 마친 김영광은 커다란 냄비를 동원, 긴 시간 동안 저온의 물에 고기를 익히는 수비드 조리법으로 한우 스테이크 요리에 나선다. 또한 계속해서 독특한 요리 장비를 소환하며 열정을 불태운다고 해 과연 장비 요리사가 만들어낸 요리의 맛은 어떨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배우 김영광의 소소하고 특별한 자취 라이프는 11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