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예능 '식스센스' 이상엽 게스트 출연
드라마 상대역 이민정에 "이병헌 선배 생각나 움찔"
'식스센스' 이상엽 / 사진 = '식스센스' 방송 캡처

'식스센스' 이상엽 / 사진 = '식스센스' 방송 캡처

'식스센스' 이상엽이 배우 이민정과의 애정신 촬영을 언급하며 너스레를 떨었다.

3일 첫 방송된 tvN '식스센스'에서는 유재석, 오나라, 전소민, 제시, 미주가 첫 게스트 이상엽과 가짜 식당을 찾아 나섰다.

이날 이상엽이 게스트로 등장, 예상과는 다른 약한 반응에 이상엽은 "그냥 가겠다"고 해 웃음을 더했다.

현재 이상엽은 KBS2 '한번 다녀왔습니다'에서 배우 이민정과 호흡을 맞추고 있다. 이에 유재석은 이민정과의 애정신에 "병헌이 형이 볼 거라는 생각 안하냐"고 물었고, 이상엽은 "모니터를 해주신다고 하더라. 그 이야기를 듣고 본다고 생각을 하니 움찔움찔한다"고 해 모두를 웃음짓게 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