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민아, 악플러 상대 손배소 제기
"전 소속사와 무관해"
"부적절 행위 계속될 경우 모든 법적 조치"
권민아 공식입장 /사진=한경DB

권민아 공식입장 /사진=한경DB

가수 겸 배우 권민아 소속사가 악플러를 상대로 민사상 손해배상청구소송을 제기한다고 밝혔다.

권민아 소속사 우리액터스 측은 지난 24일 "법무법인 현재는 권민아를 대리하여 온라인 커뮤니티의 AOA 갤러리, 네이트 판 등에서 권민아를 음해하였던 디시인사이드 유저 1인을 상대로 민사상 손해배상청구소송을 제기했다"고 전했다.

소속사는 "이 사건 소송은 권민아의 前 소속사 FNC와는 무관하고, 디시인사이드에서 권민아를 음해하고 있는 유저들을 상대로 취하는 법적조치"라고 밝혔다.

소속사는 최근 디시인사이드에서 단순히 권민아를 비난하는 것에서 나아가, 권민아에 대한 비난 여론을 조성하기 위하여 카카오톡 오픈채팅방을 만들어 권민아를 효과적으로 음해할 수 있는 방법을 논의하는 등 차마 입에 담기 어려울 정도의 '인격 살인' 행위가 이어져왔다고 주장했다.

이에 소속사는 "이와 같은 음해 행위로 인하여 최근 권민아의 증세가 다시 급격하게 악화되기 시작하였는바, 이를 더 이상 묵과할 수 없다고 판단하여 우선 디시인사이드 유저들 중 네이트 판에 권민아를 음해하는 글을 게시한 유저 1인을 상대로 민사소송을 제기했다"고 밝혔다. 또한 "순차적으로 다른 유저들에 대한 법적 조치 또한 진행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소속사는 "부디 권민아를 음해하는 행위를 멈춰 주실 것을 간곡히 부탁드리며, 만약 이후에도 이와 같은 부적절한 행위가 계속될 경우 민 형사상 가능한 모든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 이하 권민아 소속사 우리액터스 공식입장
법무법인 현재(담당변호사 김가람)는 AOA 前 멤버 권민아를 대리하여 온라인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의 AOA 갤러리(이하 "디시인사이드"라고 합니다), 네이트 판 등에서 권민아를 음해하였던 디시인사이드 유저 1인을 상대로 민사상 손해배상청구소송을 제기하였습니다.

우선 이 사건 소송은 권민아의 前 소속사 FNC와는 무관하고, 디시인사이드에서 권민아를 음해하고 있는 유저들을 상대로 취하는 법적조치임을 밝힙니다.

최근 디시인사이드에서는 단순히 권민아를 비난하는 것에서 나아가, 권민아에 대한 비난 여론을 조성하기 위하여 카카오톡 오픈채팅방을 만들어 권민아를 효과적으로 음해할 수 있는 방법을 논의하는 등 차마 입에 담기 어려울 정도의 인격 살인 행위가 자행되고 있습니다.

권민아의 가족과 現 소속사 우리액터스 등은 권민아가 부적절한 외부 자극에 노출되지 않도록 하기 위하여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습니다.

그러나 이와 같은 음해 행위로 인하여 최근 권민아의 증세가 다시 급격하게 악화되기 시작하였는바, 이를 더 이상 묵과할 수 없다고 판단하여 우선 디시인사이드 유저들 중 네이트 판에 권민아를 음해하는 글을 게시한 유저 1인을 상대로 민사소송을 제기하였고, 순차적으로 다른 유저들에 대한 법적 조치 또한 진행할 예정입니다.

부디 권민아를 음해하는 행위를 멈춰 주실 것을 간곡히 부탁드리며, 만약 이후에도 이와 같은 부적절한 행위가 계속될 경우 민·형사상 가능한 모든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임을 알려드립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