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진, '라디오스타' 26일 방송 출연
MC들과 유쾌한 '케미' 예고
전진, '라디오스타' 스페셜 MC 출격 /사진=CI엔터테인먼트 제공

전진, '라디오스타' 스페셜 MC 출격 /사진=CI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신화 멤버 전진이 '라디오스타' 스페셜 MC로 출격한다.

24일 소속사 CI엔터테인먼트는 "전진이 오는 26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 스페셜 MC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약 8개월 만에 스페셜 MC로 '라디오스타'를 찾은 전진은 여전히 건재한 입담과 매끄러운 진행 실력을 뽐낼 예정이다. 특히 그는 고정 MC라고 해도 손색없을 만큼 MC 김국진, 김구라, 안영미와 유쾌한 케미를 발산, 순발력 넘치는 애드리브까지 가미해 촬영장 분위기를 더욱 화기애애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최근 예능프로그램 및 라디오를 오가며 활발한 활동을 펼치는 중인 전진은 특유의 친숙하고 유쾌한 매력을 바탕으로 팬들과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전진은 오는 9월 13일 서울 모처에서 3년간 열애한 승무원 여자친구와 결혼식을 올린다. 예식은 가족, 지인들만 초대해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