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디션서 건넨 각종 조언, '니쥬' 인기와 함께 화제
니지 프로젝트로 '어록' 제조한 박진영, 일본서 베스트앨범

최근 한일합작 걸그룹 오디션 '니지 프로젝트'를 계기로 주목받은 박진영 JYP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가 일본에서 '어록'이 포함된 베스트 앨범을 낸다.

JYP엔터테인먼트는 박진영의 한국 히트곡을 수록한 일본 첫 베스트 앨범이 오는 10월 7일 발매된다고 6일 일본 공식 트위터 계정을 통해 밝혔다.

일본 소니뮤직 사이트는 앨범을 소개하며 "(박진영이) 아티스트로서 그동안 한국에서 발매한 히트곡들을 엄선한 명곡들을 수록할 예정"이라며 한정반에는 '니지 프로젝트'에서 화제가 된 그의 어록이 별책으로 들어간다고 전했다.

박진영은 JYP와 일본 최대 음반사 소니뮤직이 손잡고 진행한 '니지 프로젝트' 과정에서 참가자들에게 한 조언이 일본 내에서 화제를 모으며 주목받았다.

성실함과 겸손 등을 강조하는 태도와 언행이 일본 시청자들에게 호응을 얻었다.

그는 '니지 프로젝트' 마지막 화에서 걸그룹 '니쥬'(NiziU) 최종 데뷔조를 발표하면서 "사람은 절대 혼자서 성공할 수 없기에 여러분들은 서로가 필요하고 또 팬분들이 필요하다.

이 점을 꼭 기억해달라"고 당부하기도 했다.

'니지 프로젝트'는 일본 8개 도시와 미국 등에서 치른 오디션에서 지원자를 선발한 뒤 JYP 본사에서 체계적인 K팝 트레이닝을 통해 걸그룹을 양성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를 통해 결성된 '니쥬'는 일본 오리콘 차트를 휩쓰는 등 현지에서 대형 신인으로 떠오르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