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훈&찬열 첫 정규 '10억뷰', 판매량 50만장 돌파
하프 밀리언셀러 등극하며 '듀오 파워' 입증
그룹 엑소 세훈&찬열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엑소 세훈&찬열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엑소 세훈&찬열(EXO-SC)이 첫 정규 앨범 '10억뷰'로 하프 밀리언셀러에 등극했다.

지난 13일 발매된 세훈&찬열 첫 정규 앨범 '10억뷰'는 총 52만6868장(7월 31일 기준)의 판매고를 기록했다.

이로써 세훈&찬열은 음반 판매량 50만장을 돌파하며 하프 밀리언셀러에 올라 막강한 듀오 파워를 다시 한번 실감케 했다.

더불어 이번 앨범은 가온차트를 비롯한 한터차트, 신나라레코드, 핫트랙스 등 각종 음반 차트에서도 7월 월간 차트 1위를 석권하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전 세계 51개 지역 1위, 중국 QQ뮤직·쿠거우뮤직·쿠워뮤직 디지털 앨범 판매 차트 1위, QQ뮤직 올해 한국 그룹 앨범 최단 시간 '더블 플래티넘 앨범' 기록 등의 기록도 남겼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 곡 '10억뷰'를 비롯해 찬열 솔로곡 '낫띵(Nothin')', 세훈 솔로곡 '온 미(On Me)', '세이 잇(Say It)', '척', '로데오역', '시차적응', '날개', '10억뷰' 인스트루멘탈 버전까지 세훈&찬열의 유니크한 음악 색깔을 담은 총 9트랙이 수록됐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