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역대 한국영화 흥행 1위
'기생충' 제쳐
올해 대만 최고 흥행작 달성
북미, 북유럽 곧 개봉
영화 '반도' 포스터./ 사진제공=NEW

영화 '반도' 포스터./ 사진제공=NEW

영화 '반도'가 아시아 박스오피스를 평정했다. 한국을 시작으로 대만,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베트남, 태국, 몽골, 라오스 등 8개국에서 올린 매출이 4000만 달러(약 480억원)를 넘겼다.

4일 배급사 NEW에 따르면 '반도'는 지난달 15일 국내와 동시에 개봉한 대만에서 개봉 3주 차에 누적 매출 1천만 달러를 돌파, 올해 대만 최고 흥행작이 됐다. 이는 지난 2월 개봉한 윌 스미스 주연의 '나쁜 녀석들:포에버'(450만 달러)의 성과보다 두 배 이상이다.

베트남에서도 매출이 333만 달러를 돌파하며 '기생충'을 제치고 역대 한국 영화 최고 흥행 신기록을 썼다.

상영관 당 최대 50석만 이용할 수 있는 싱가포르에서도 150만 달러를 돌파하며 '1917'을 제쳤으며 라오스에서는 지난달 29일 개봉과 함께 박스오피스 정상에 올랐다.

'반도'는 '부산행' 그 후 4년, 폐허가 된 땅에 남겨진 자들이 벌이는 최후의 사트를 담은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로, 이달 북미와 북유럽에서 개봉할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