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슬옹, 빗길 교통사고로 경찰 조사" 보도 나와
"무단횡단 보행자 사고로 사망"
소속사 측, 사실 확인 중
임슬옹 /사진=한경DB

임슬옹 /사진=한경DB

그룹 2AM 출신 임슬옹이 빗길 교통사고로 경찰 조사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관련해 소속사 측은 사실을 확인 중에 있다.

4일 스타뉴스는 "임슬옹이 지난 1일 서울 모처에서 빗길 교통사고를 냈다"며 "임슬옹이 운전하던 차량이 무단횡단을 하던 보행자 A씨를 들이받았고, A씨는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사고 직후 임슬옹은 경찰 조사를 받고 귀가 조치됐다고 해당 매체는 전했다.

이와 관련해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는 한경닷컴에 "확인 후 입장을 전하겠다"고 했다.

임슬옹은 2008년 2AM으로 데뷔해 '이 노래', '죽어도 못 보내', '잘못했어' 등 다수의 곡을 발표했다. 이후 그는 배우로 활동하며 각종 영화, 드라마, 뮤지컬 등에 출연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